밭작물 제초제 등 사용가능한 농약 확대
밭작물 제초제 등 사용가능한 농약 확대
  • 위계욱 기자
  • 승인 2019.09.06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현장수요 많은 농약 2,511개 추가 확대

농촌진흥청은 농약 허용기준 강화 제도(Positive List System, 이하 ‘PLS’)의 조기 정착을 위해 농업현장에서 수요가 많은 소면적 작물 등에 사용가능한 농약 2,511개를 올해 8월까지 추가로 확대했다.


그동안 PLS 시행에 대비해 2018년에 7,018개 농약을 확대했고 올해 8월 말까지 직권등록(506개, 기존 잠정 안전사용기준의 등록전환 119개 포함), 잠정 안전사용기준(1,156, 이하 ‘잠정등록’), 회사신청등록(968) 등을 통해 2,511개를 추가 등록한 것이다.


올해 추가된 농약은 지난해 정부합동 PLS 보완대책에도 불구하고 등록농약이 부족하다는 현장 의견에 따라 올해 3월까지의 수요조사 결과를 반영해 농업현장의 불편을 해소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그동안 제초제가 없어 현장수요가 많았던 브로콜리, 콜라비, 쪽파 등 57개 밭작물에 대한 제초제(139개) 등을 확대했다.


한편 농진청은 농약 사용실태 및 수요조사를 통해 우선 사용이 가능토록 잠정등록 농약(5,478개)의 농약직권등록사업 규모를 확대하는 등 2021년까지 단계적으로 정식등록 절차를 마칠 계획이다.


올해에는 140억원을 투입해 농약 1,853개 이상을 등록할 계획으로, 농업현장에서의 약효?약해?잔류시험(1,126개 항목)이 74% 진행 중이다. 이 사업은 161명의 일자리를 고용하는 효과를 보여 정부혁신의 일자리창출 가치 구현에도 기여하고 있다.


시험결과가 도출되는 대로 안전성 평가를 거친 후 조속히 직권등록 하는 한편 오는 2021년까지 단계적으로 정식등록으로 전환이 완료될 수 있도록 관련기관?단체?전문가 등과 협의를 통해 사업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계획이다.


농진청 김봉섭 농자재산업과장은 “농업현장에서 제기되는 애로사항은 등록농약 확대, 올바른  농약사용 방법 교육·홍보 등을 통해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농업인신문, NONGUPI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성로92 농민회관
  • 대표전화 : 031-291-03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중진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0-경기수원-0631호
  • 사업자명 : 주식회사 농업인신문
  • 사업자번호 : 135-82-00831
  • 제호 : 농업인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00854
  • 등록일 : 1976-06-11
  • 발행인 : 강중진
  • 편집인 : 강중진
  • 농업인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본지는 주간신문 윤리강령에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농업인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master@nongupi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