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금 11:21
> 뉴스 > 뉴스 > 영농기술
     
‘백수오’ 면역증진 효과 밝혀…판별기술도 개발
효능 연구·판별기술 개발로 원료 신뢰도 향상 기대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2017년 11월 24일 (금) 09:56:43 위계욱 기자 wlove6008@naver.com
   

농촌진흥청은 백수오의 면역증진 효능을 동물실험을 통해 밝혀내고 백수오와 유사 식물을 구별할 수 있는 판별기술도 개발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백수오의 면역증진 효능을 밝히기 위해 면역 저하 동물에 백수오 추출물(200mg/kg)을 투여한 결과 면역 저하로 인해 줄어든 체중이 정상대조군의 97.4%까지 회복됐다.

또한 감소된 림프구의 증식 능력과 자연살해세포(NK세포)의 활성이 면역 저하 대조군보다 63.1% 늘어났다. 백수오 단일추출물의 면역력 향상 효과는 지난해 말 산업재산권으로 출원됐다.
이에 앞서 농진청은 백수오 단일추출물의 갱년기증상 완화 효과를 밝혀내기도 했다.

농진청은 백수오가 유사 식물과 혼동돼 재배·유통되는 것을 방지하고 기존에 사용되고 있는 형태 및 유전자 판별기술과 보완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대사체 판별기술’도 새롭게 개발했다.
대사체 판별기술은 특정 식물체에만 존재하는 성분을 판별지표로 사용하는 기술로 식물체나 식물체 가루를 이용해 분석할 수 있다.

농진청 연구진은 이 분석 기술을 통해 백수오에만 존재하는 ‘윌포사이드 C1GG’ (Wilfoside C1GG) 성분과 유사 식물인 이엽우피소에만 존재하는 ‘시나우리코사이드 E’(Cynauricoside E) 성분을 찾아냈다.

이 성분을 이용해 백수오와 이엽우피소의 혼입여부와 혼입률을 밝히는 기술을 개발하고 특허출원했다.  
지난 2015년 10월에는 국제학회지 메타볼로믹스(Metabolomics)지에 논문이 게재돼 기술력을 인정받았으며 추후 관련 업체에 기술을 이전해 활용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위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농업인신문(http://www.nongup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경상북도·전라북도·포항시연합회,포항
농협은행, 다문화가정 베트남 모국방문
성주시연합회 월항면회, 환경 정화활동
우수 산림조합 탐방-전라남도 순천시산
“한미FTA개정협상 중단·폐기해야”
한미FTA 개정 관련 2차 공청회
국립산림과학원, 체세포배 복제기술로
과수 의무자조금 ② 농수산 자조금제
높은 송아지값에 비육 수익성 하락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류갑희 이사장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성로92 농민회관(우.16432) | 대표번호 :031-291-0388 | E-mail : fmaster@nongupin.co.kr
사업자명:사단법인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 | 사업자번호:135-82-00831 | 대표자:김성응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성응
Copyright 2007 농업인신문. All rights reserved.
농업인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